3당 야합에 총력투쟁 전개


평민당이 정국의 주도권을 장악하고 5공청산과 악법개폐투쟁을 전개해나가자 1990년 초 돌연 노태우(민정), 김영삼(민주), 김종필(공화)이 3당합당을 선언, 여소야대 국회가 거여소야의 정국으로 바꾸었다. 인위적인 정계개편을 반대해 온 평민당은 제1야당에서 왜소야당으로 전락했다. 제49호에서 “인위적 여대야소 획책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