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동원 환영행사 시정을 촉구


부산피난 시절 그는 국회가 열리지 않는 날에는 전방을 찾아 국군장병들을 격려하거나 후방 각 지역을 순방하여 전란에 시달리는 국민을 위로하였다. 1951년 9월 16일부터 7박 8일 일정으로 민정시찰과 시국강연을 하기 위해 삼남지방을 다녔다. 부산을 출발하여 대전을 경유, 이리에 도착하자 역광장에 1만여 명의 청중이…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