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모 240만표 쏟아져


열차가 이리역에 도착하자 측근들이 급히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그는 끝내 회생하지 못했다. 의사는 뇌일혈 또는 심장마비라고 진단하였다.5월 5일 어린이날, 유해를 실은 구급차는 궂은 비 내리는 이리→강경→논산→공주→금강→조치원→수원을 거쳐 서울역에 도착했다. 가는 곳곳마다 서거의 소식을 듣고 뛰어 나온 시민…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