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오미크론은 미지 영역… 사회 연대·국제 공조 절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30일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 확산에 따른 우리 정부의 방역 조치 강화 가능성에 대해 “한 2~3주 정도 후에는 오미크론의 특성이나 어떻게 대응해야 하는지, 백신이나 치료제 등등에 대해서 좀 더 명확하게 밝혀질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기자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