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국감에서 국민의힘이 주장하는 ‘대장동 특검’ 공식


국회 운영위원회(위원장 윤호중)는 26일 문재인 정부의 대통령비서실, 국가안보실, 대통령경호처에 대한 마지막 국정감사를 실시했다. 이날 국감은 오전 10시부터 열릴 예정이었으나 시작부터 여야 간 ‘대장동 난투’를 예고하듯 파행됐다. 이유는 국민의힘 의원들이 국감장에 ‘대장동 마스크’와 ‘근조리본’을 달고 나왔기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