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중 견제에 불쾌감 드러낸 윤석열 “무능해서 죄송”


“글쎄 뭐, 무능해서 죄송하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전 검찰총장)가 헛웃음을 보이며 답했다. 홍준표 대선 경선 후보(국회의원)가 “대장동(관련 의혹)이 그렇게 악취가 났는데, (검찰)총장으로 계실 때 전혀 몰랐느냐?”라고 따져 묻자, 윤석열 후보는 “전혀 몰랐다”라고 답했다. 홍 후보가 “그거 몰랐으면 무능…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