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데판] 이재명이 가상번호에서 치고 올라오다


내년 대선(3.9)까지는 100일 남짓이다. 11월 4주차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지지율 상승이 눈에 띈다. 당과 선대위 쇄신 승부수가 어느 정도 통했다는 평가도 있다. 사과와 반성으로 자세를 낮춘 것도 젊은층, 중도층 관심을 끌었다는 것. 게다가 이 후보는 국민의힘 선대위 갈등(윤석열-김종인) 격화에 따른 반사…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