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시민단체·진보정당 “기후위기, 나부터 실천해야”


9월 24일 ‘세계기후파업’에 맞춰 전 세계와 국네 곳곳에서 기후위기를 막기 위한 비상행동이 진행되는 가운데, 울산에서도 환경단체와 진보정당 등이 ‘기후위기 대응 시민동참’을 호소했다. 100여개 단체·개인이 참여해 지난해 11월 발족한 ‘울산 기후위기 비상행동’은 (상임공동대표 박다현 박장동 한기양, 이하 기후비상…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