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의 ‘제안’에 진보당 논평 “진보정치에 모욕”


진보당은 정의당 심상정 후보가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와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를 만나 양당 체제 종식을 위한 공동선언을 하자고 제안 한 것에 대해 “진보 정치에 대한 모욕이다”라고 비판했다.진보당 선대본은 3일 논평을 통해 양당 체제 종식을 위한 공동선언 및 다당제 책임 연정을 제안한 것에 대해 “원칙 없는 ‘묻지마…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