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11번째 자활기업 ‘유한회사 다온’ 창업


경기 성남시(시장 은수미)가 근로취약계층 자립 지원사업 위탁기관인 성남만남지역자활센터(수정구 단대동)가 지역내 11번째 자활기업인 ‘유한회사 다온’을 창업했다.7일 시에 따르면 다온은 만남지역자활센터의 급식사업단 구성원(총 12명) 중 3명이 창업 아이템 선정과 상권분석, 입지 선정 등의 준비 끝에 100만 원씩의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