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청 진주 이전이 ‘부울경 메가시티’ 성공 담보”


진주가 지역구인 김진부·유계현·장규석 경남도의원은 “경남도청 이전만이 메가시티의 성공을 담보한다”고 했다. 김 의원을 비롯한 의원들은 21일 진주시청 브리핑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현재 창원에서 있는 ‘경남도청의 진주 이전’을 주장했다. 지난 14일 열린 경남도의회 정례회 본회의에서 “부울경 시도의회 상호협력…

Source